WINDOOR
     
 
Home > Windoor > People
  [VISIT] 일레븐도어·더블도어 차원준 대표
  admin Date : 2017-12-05 15:51:39 | hit : 220 

더블도어로 초고단열 현관문 새 지평 연다

일레븐도어·더블도어 차원준 대표

 

패시브하우스 수준의 건축 흐름을 넘어 2020년 이후부터 제로에너지하우스 시대가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혁신적인 단열성능을 구현한 현관문 더블도어가 시장의 관심을 이끌어 내고 있다. 각고의 노력 끝에 올해 더블도어를 선보인 일레븐도어·더블도어 차원준 대표는 국내 현관문 업계의 1세대로, 오랜 경험을 통해 축적한 제작 노하우를 통해 고단열 현관문의 새 지평을 열겠다는 각오를 갖고 있다.

 

지난 1982년 현관문 사업을 시작해 올해로 36년째 외길을 걸어온 차 대표는 꾸준한 성장세를 바탕으로 1999년 일레븐도어를 설립하며 본격적인 단열현관문 개발에 착수했다. 2000년대 초만 하더라도 현관문의 단열성에 대한 인식이 높지 않았고, 시장도 형성되어 있지 않았던 까닭에 주변에서는 다소 의아하다는 반응을 보였지만, 그는 다가올 시장에 대한 확신을 갖고 있었다.

당시에는 단열 현관문을 제대로 만드는 업체가 찾아보기 어려울 정도로 시장성이 낮다는 게 대체적인 인식이었습니다. 하지만 저는 생각보다 빠른 기간 안에 고효율 건축시대가 도래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또한, 저가 위주의 시장상황에서 단열 쪽으로 차별화하겠다는 의중도 반영되었지요. 개발과정이 쉽지 않았지만, 시행착오를 겪으며 제품 업그레이드를 진행해 시장에 안착할 수 있었습니다.”

 

AL·PVC 결합으로 최상의 단열성, 기밀성 구현

일레븐도어 제품군의 꾸준한 성장세 속에 차 대표는 보다 강화된 단열성능을 만족하면서도 가격 역시 합리적인 제품을 개발해야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이후 1년여 간 설비, 금형 등에 적지 않은 노력을 쏟은 끝에 탄생한 더블도어는 알루미늄과 PVC프레임을 결합, 최상의 열관류율과 기밀성을 구현해 독일산 단열현관문의 성능을 오히려 능가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성능시험에서 열관류율은 0.813W/·K, 기밀성은 1등급에 해당하는 0.46의 수치를 보였으며, 이를 바탕으로 지난 4월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으로부터 공인 시험성적서를 취득하기도 했다.

고단열성은 기본으로 75mm의 두께로 견고함까지 더했습니다. 또한, PVC프레임 결합으로 생길 수 있는 뒤틀림을 방지하기 위해 알루미늄 보강 프레임도 삽입했고, 독일산 경첩 적용으로 부드러운 개폐성도 구현해 냈습니다. 가격 역시 모델별 편차는 있지만 세트당 100만원대 후반에서 200만원대 초반의 가격으로 공급되며 시장의 인기를 이끌어 내고 있습니다.”

15건의 특허와 의장을 출원중임은 물론, 20여종의 디자인과 10여가지의 색상을 구현하며 소비자 선택의 폭까지 넓힌 더블도어는 10월 기준 일레븐도어 매출의 50%까지 성장하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최근에는 부엌, 다용도실, 2도어, 현관문 상단 고정문까지 개발을 완료하고 패시브하우스, 단독주택 등 다수 현장 관계자들의 관심을 이끌어내고 있는 상황이다. 차 대표는 이 기세를 발판삼아 향후 생산라인을 확장해 초고단열 현관문 시장에서 더블도어의 입지를 더욱 넓혀나갈 각오를 내비쳤다.

내년 가을 또는 늦어도 2019년에는 공장을 확장이전할 예정입니다. 신공장에서는 더블도어의 대량생산체제를 갖출 것이며, 그 이후에는 시장판도가 완전히 바뀔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이와 함께 일레븐도어 제품군 역시 더욱 고급화하고 디자인도 다양화해 더블도어와 함께 매출증대를 이끌어 낼 것입니다.”

 

단열 현관문 기술력 전 세계 선보인다

현관문 업계 1세대인 차 대표는 최근에도 해외 건축 관련 전시회를 찾아 선진 트렌드를 살펴보고, 국내 실정에 맞게 제품을 업그레이드하려는 노력을 펼치고 있다. 아울러 국내뿐만 아니라 일본 등 해외시장 수출도 염두에 두고 있으며, 국내 현관문 기술력을 전 세계에 선보이겠다는 계획도 갖고 있다.

일본시장은 단열 현관문 기준이 까다롭기 때문에 오히려 기술력을 갖춘 업체의 경쟁력이 부각될 수 있습니다. 소재의 차별화, 성능의 차별화를 이루어냈다는 자신감이 있기에 가능한 일이지요. 앞으로도 더블도어의 인지도를 높이고, 기술개발에 온 힘을 다해 초고단열 현관문의 새 지평을 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눈앞에 이익만 쫒으며 모방에 급급하기보다 창의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우리 업계가 함께 건전한 경쟁을 해 나가길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02-522-0023